자치행정 > 여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수시, 식중독 대비 활어회 판매업소 특별점검
9~20일 조리기구 세균 오염도·비브리오균 등 검사
기사입력  2018/07/04 [12:32] 최종편집    이학철기자
여수시가 여름철 식중독 예방을 위해 어패류 판매업소 특별점검에 나선다.

이번 점검은 오는 9일부터 20일까지 수산물 특화시장과 교동 선어시장 등 활어회 판매업소를 대상으로 실시된다.

주요 점검사항은 △수족관 냉각기 설치 여부 △칼, 도마 등 조리기구 위생관리 상태 △위생복 착용 등 종사자 위생 상태 △어패류 보관 상태 등 위생적 취급기준 준수 여부다.

특히 시는 세균오염측정기(ATP)를 이용해 현장에서 조리기구 오염도를 측정할 계획이다.

또 수족관 물 검사도 실시해 비브리오균이 검출되면 관련법에 따라 수산물 폐기 등 조치를 취하고 종사자 위생교육도 실시할 방침이다.

여수시 관계자는 "여름철은 무더위와 장마 등으로 식중독 발생 위험이 가장 높아지는 시기"라며 "음식업소 종사자는 위생을 최우선으로 해 주시고, 시민들께서도 음식물을 충분히 익힌 후 최대한 빠른 시간 내 섭취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 브레이크뉴스전남동부.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