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 여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수시, 상수도 확충사업 조기착수…올해 69억 투입
올해 소라·율촌지역 수돗물 공급 완료..소라·율촌 28개 마을 846세대 수돗물 이용
기사입력  2018/01/09 [16:06] 최종편집    이학철기자
전남 여수 소라면과 율촌면 주민들이 올해 생활용수로 깨끗한 수돗물을 이용할 수 있을 전망이다.

여수시는 현재 소라·율촌지역에서 추진 중인 농어촌 지방상수도 확충사업을 조기 착수해 올해 안에 마무리할 계획이라고 9일 밝혔다.

이번 사업이 완료되면 소라·율촌지역 28개 마을 846세대에 수돗물이 공급된다. 이 지역 주민들은 그동안 마을상수도, 소규모 수도시설 등을 이용해 왔다.

시는 ‘2019년 상수도 보급률 91.7%’를 목표로 지난 2010년 농어촌 지방상수도 확충사업에 돌입했다.

소라·율촌지역에는 지난해까지 37억 원이 투입됐고, 올해는 국비 32억 원을 포함해 총 69억 원의 예산으로 상수관로 매설 등이 진행된다.

시는 또 내년까지 화양지구 전체 31개 마을에도 상수도 공급을 완료할 계획이다. 지난해부터 3차 사업으로 계획된 화양지구 상수도 확충사업은 내년까지 총 75억 원이 투입된다.

앞서 지난해 9월에는 삼일동 신덕·소치마을에 상수도 확충공사가 완료됐다. 이에 따라 251세대 619명의 주민들이 편리하게 수돗물을 이용하고 있다.

여수시 관계자는 "마을상수도 등을 이용하는 농어촌 주민들이 물 부족으로 불편을 겪지 않도록 상수도 확충사업을 실시하고 있다"며 "수돗물이 빠른 시일 내 공급될 수 있도록 공사기간을 단축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 브레이크뉴스전남동부.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